[경주여행] 골굴사, 석굴사원의 특이함과 신비함


♬ 경주여행/골굴사 ♬


골굴사는 경북 경주에서 감포 방향으로 약 20Km 위치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기림사의 사적기에 의하면 약 1500년전 인도에서 건너온 광유성인 일행이 함월산 지역에 정착하면서 골굴사와 기림사를 창건하였다고 합니다.

불국사보다도 200년전에 창건된 골굴사는 당시 광유스님 일행이 자국의 사원 양식을 본따서 창건한 전형적인 석굴사원인데요.

천연암벽을 기반으로 조성된 사원의 모습은 아주 특이하면서도 신비감을 줍니다.

한 방송사의 프로그램에 소개됨으로서 골굴사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졌고 이후 방문객들이 늘어나면서 지금은 경주투어버스의 한 코스로 자리매김했죠.

그리고 이곳에서는 중국의 소림사를 연상시키는 선무도를 실제로 연마하고 있다고 하는데 투어버스의 관광객들이 도착하면 선무도의 시범공연을 볼 수도 있답니다.

그럼 골굴사를 소개합니다.


* 여행일자: 2015년 2월 12일 (목)











주차장에 차를 주차한 뒤 시멘트 임도를 오르자마자 골굴사의 일주문이 나타납니다.

골굴사의 입구에는 선무도 무예를 하고 있는 스님들의 형상이 조각되어 있는데요.

<세상에 이런 일이>라는 프로그램에 소개되기도 했던 골굴사의 선무도를 수양하기 위하여 골굴사를 찾는 외국인도 있다고 합니다.











골굴사를 향하여 임도길을 따라 오르면 우스꽝스럽게 생긴 포대화상과 개의 동상이 눈길을 끄는데요.

사찰에 전혀 맞지 않는 개의 동상을 보니 그냥 지나칠 수가 없군요.

안내문에 의하면 이 개의 이름은 동아이고 개의 활약상에 대해서 길게 적어놓았는데 내용은 생략하기로 합니다.

하지만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외국TV에도 소개된 동아를 기리기 위해 상까지 만들었으니 이 개의 유명세를 알 수 있습니다.











주차장에서 느긋하게 20분쯤 걸었을까요...

골굴사의 본당과 석굴사원으로 오르는 계단앞에 도착합니다.

계단이 꽤 가파르게 나 있는데요.

잠시 숨을 돌리며 석굴사원과 암벽위에 새겨진 마애여래좌상의 모습을 바라봅니다.











계단을 오르면서 눈에 들어오는 석굴사원과 마애여래좌상 그리고 암벽 중간중간에 움푹하게 만들어진 기도처들이 너무나 신기하고 웅장해 보입니다.

그동안 많은 사찰들을 둘러보았지만 이런 형태의 사찰은 처음이라는 생각이 드는데요.

참으로 신비스러운 모습을 간직한 곳입니다.

어느 순간 계단은 두 갈래로 갈라지는데 저희는 왼쪽으로 올라 오른쪽으로 내려오기로 합니다.







계단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지점에 금강약수라는 샘터를 보게 되죠.

골굴사의 유일한 샘물인 금강약수는 암반의 정중선 하단에 위치하여 조금씩 스며나와 고이는 작은 옹달샘이라고 합니다.

지금은 지하수를 개발하여 사용하고 있지만 그 이전엔 금강약수의 샘물이 유일한 식수였다고 하는군요.

혹시나 물이 있을까 하고 살펴 보았지만 물은 없었습니다.









대적광전을 지나칠 무렵 이상하게 생긴 바위를 만납니다.

푯말에는 남근바위라고 새겨져 있죠.

하지만 저는 남근바위의 느낌을 전혀 느낄수가 없더군요.







암벽에는 이렇게 움푹 패인 동굴형태의 공간들이 많이 보입니다.

암벽에 패인 동굴형태에 만들어진 신중단과 지장굴은 일종의 기도처라고 보면 될 듯 한데요.

암벽에 자연적으로 생긴 동굴 모양의 형태에 만들어진 게 아주 특이하죠.

이런 기도처는 반대쪽 계단을 내려갈때도 많이 볼 수가 있답니다.









마애여래좌상으로 오르는 암벽길은 조금 위험해서 심장이 약하신 분들은 오르는데 애를 먹기도 합니다.

올라갔다 내려오시는 분들 중 못내려오고 고함만 질러대는 분들이 몇명 보이더군요.

하지만 오르는 길이 너무 기이하고 특이해서 신비감을 주기엔 충분합니다.

마치 일부러 내 놓은 듯한 자그마한 구멍을 통과할때는 짜릿함을 느끼기도 하죠.









암벽위에서 바라 본 관음굴 법당입니다.

골굴사의 12처 석굴중에서 가장 넓은 굴법당이라고 하는데 관세음보살을 주불로 모시는 법당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자세히 보면 관음전 위에 조그마한 굴모양이 있고 그 안에 사진액자가 보이는데 무슨 사진인지는 구분을 할 수가 없더군요.

아무튼 신기한 형태입니다.











이제 암벽 최정상에 새겨진 마애여래좌상을 바라봅니다.

가까이서 보는 마애여래좌상은 부처님의 온화한 미소가 느껴지더군요.

마애여래좌상 앞으로는 이렇게 기도를 할 수 있도록 만들어 놓았답니다.











마애여래좌상 앞에서 바라보는 풍경은 너무나도 평화스러운 모습입니다.

겨울의 풍경치곤 참 온화한 느낌을 주는데요.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산능선이 주는 분위기는 그야말로 매력적입니다.













이제 저희는 오를때와는 달리 반대쪽으로 내려가게 됩니다.

오를때와 마찬가지로 암벽에는 여러개의 동굴이 형성되어 있고 동굴마다 기도처가 되어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답니다.

계단을 내려와 위를 쳐다보면 웅장한 암벽의 모습을 제대로 볼 수 있죠.











골굴사의 대적광전 앞에서 바라 본 석굴사원과 마애여래좌상의 모습입니다.

보면 볼수록 신기함을 느낄 수 있는 골굴사인데요.

눈을 뗄수가 없는 장면이기도 하죠.











건너편에서 바라 본 골굴사의 모습이 참으로 웅장하고 멋집니다.

골굴사는 경주투어버스의 코스 중 한 곳이기도 합니다.

저희가 이곳에 있을때도 투어버스팀이 들어왔는데요.

이들이 오자 선무도의 시범이 펼쳐지더군요.

이렇게 시간을 잘 맞춘다면 뜻하지 않은 볼거리를 만날 수도 있답니다.









골굴사를 뒤로 하고 다시 주차장에 도착합니다.

골굴사는 일반적인 사찰들과는 전혀 다른 느낌을 주는 곳입니다.

석골사원이라는 독특한 형태와 웅장한 암벽을 기반으로 조성된 많은 기도처 그리고 인자한 미소를 짓고 있는 마애여래좌상이 매력적으로 다가오죠.

경주 동부권을 여행하실때 꼭 기억하시고 들러보시기를 권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0)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5.02.26 09:27

    비밀댓글입니다

  • 2015.02.26 09:57 신고

    선무도 시범도 아주 멋졌을 것 같군요 ...
    아주 독특한 사찰입니다.. 심장이 튼튼하니 ..
    씩씩하게 오르락 내리락 하면서 둘러보고 싶어지는군요 .. ㅎㅎ

    • 2015.02.26 18:01 신고

      한번 가 보시면 우리나라에도 이런 곳이 있구나 하게 되실겁니다.
      신기함과 웅장함을 느낄 수 있는 곳이죠.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0:27

    석굴사원이라 ...
    참... 어이가 없습니다 ...
    그리 경주를 자주가면서도 ...
    어찌 이런곳은 몰랐는지 ...
    여기는 꼭 가봐야할듯 합니다 ...
    오늘도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2015.02.26 18:03 신고

      가보시면 아주 놀라우실겁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1:03

    경주가면 꼭 가보렵니다..^^

    • 2015.02.26 18:04 신고

      경주동부권 여행도 너무나 멋지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2:51 신고

    암벽에 새겨진 마애여래불상이 신비롭게 다가 옵니다.
    저는 심장이 약해서(?) 사진으로 대신 해야겠습니다.
    골굴사의 풍경들을 보니 가보고 싶네요.^^

    • 2015.02.26 18:06 신고

      심장이 약하셔도 오르면 너무나 멋진 세상이 펼쳐지는 곳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6:15 신고

    골굴사, 정말 신비롭다는 말밖에는 어울리는 말을 못찿겠네요.

    앗! 요즘 이래저래 일이 있어서..이제야 왔어용..ㅎ
    그간 잘 지내셨쥬?

    • 2015.02.26 18:08 신고

      잘 지내셨죠?
      저도 오랜동안 방문을 하지 못했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6:15

    작년 다녀왔는데 역시 전문가의 실럭은 다르네요 ㅎㅎ

  • 2015.02.26 16:20 신고

    천연암벽을 기반으로한 사원의 모습이 정말 인상적입니다.^^
    다음에 경주에 가면 가보려고 메모했습니다.ㅎㅎ
    즐거운 오후시간 보내세요!

    • 2015.02.26 19:14 신고

      실제로 보시면 너무나 신기할 겁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6:23 신고

    경주엔 해마다 몇번씩은 가는터라 가끔 다 가본것 같은 착각이 들때도 있어요.
    맛있는 여행님의 포스팅을 접하면 아직 모르는게 천지라는 생각이 드네요.ㅎㅎ
    골굴사도 처음.
    강아지 상에 얽힌 이야기가 궁금해 한번 다녀오고 싶은 곳이네요.^^

    • 2015.02.26 19:16 신고

      경주는 볼거리나 너무나도 많죠.
      며칠을 봐도 다 보지못하는...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19:13 신고

    고즈넉하니 참 좋아보입니다.
    잘 보고갑니다.

  • 2015.02.26 19:20 신고

    산사의 풍경이 참으로 절경이네요.
    잘보고갑니다.

    • 2015.02.26 20:26 신고

      우리나라에서 쉽게 볼 수 없는 특이함이 있는 절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요^^

  • 2015.02.26 20:33 신고

    예전에 가본 기억이 납니다^^*
    좋은 여행 많이 하세요~

  • 2015.02.26 20:38

    이곳은 저도 몇해전 식구들과 함께 가본곳이네요~
    입구에 보살개 없던가요?ㅎㅎㅎ
    아주 느낌이 색다른 사찰이기도 하죠~^^
    행복한 시간 되세요~^^

    • 2015.02.27 13:14 신고

      저도 몇년전에는 보살개를 본 기억이 있는데
      올해는 보이질 않더군요.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2.26 22:26 신고

    멋진 골굴사 사진과 함께 잘 보고 갑니다.
    ㅎㅎ
    즐거운 시간 되세요

  • 2015.02.26 23:04 신고

    멋진곳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저녁시간 되시길 바래요^^
    한번 가보고 싶은 마음이 굴뚝이네요^ㅡ^

    • 2015.02.27 13:17 신고

      경주여행시 꼭 한번 들를만한 곳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2.27 05:20 신고

    골굴사 이름만 들었는데 한번 가고 싶네요^^

  • 2015.02.27 08:09 신고

    경주는 몇번갔어도 오늘 처음보았네요 다음 여햇때 꼭 가보고싶은곳입니다

    • 2015.02.27 13:21 신고

      다음 경주여행시에는 동부권으로 한번 계획잡아보시는게 어떨까요.
      굉장히 매력있는 코스랍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2.27 08:20 신고

    녹음이 짙은 계절에 가면 경치가 매우 좋겠군요
    사찰의 이름도 매우 특이하고 위치도 정말 기이합니다.
    꼭 답사하고픈 곳입니다
    벌써 금요일~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 2015.02.27 13:23 신고

      한번 가보시면 너무나 신기하실 겁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3.06 19:07

    참으로 특이한 사찰이네요 ~
    경주가게 된다면 꼭 들러보고 싶네요 ^^

    • 2015.03.06 19:36 신고

      네. 실제로 보시면 더욱 신기하실 겁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되십시요^^

  • 2021.03.04 17:58

    안녕하세요. 저는 경주시청에서 매 계절마다 발행하고 있는 '매거진 경주/아름다운 경주이야기' 편집을 담당하고 있는
    황한나 편집인이라고 합니다.
    이번 봄호에 골굴사가 실리게 되어서, 자료를 찾아본 결과 맛있는 여행님의 사진이 시원하고 멋지게 잘 찍혀있어서
    혹시 저희 기관지에 사용할 수 있을지 문의하려 연락드렸습니다.
    기관지에 맛있는 여행님 본명으로 사진 제공 들어가며, 문화상품권 5만원 권이 제공될 예정입니다.
    주소를 알려주시면 기관지 <매거진 경주>가 나온 뒤에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관심 있으시면 01047075480혹은 ala55@naver.com으로 연락 부탁드립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