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여행] 표충비각, 사명대사의 충의를 기리며

♬ 밀양여행/표충비각 ♬


경남 밀양에는 <밀양의 3대신비>라는 신기한 볼거리가 있습니다.

여름철에도 얼음이 언다는 얼음골 계곡과 종소리가 나는 신비한 경석이 있는 만어사 그리고 나라에 큰 일이 생길때마다 땀을 흘린다는 표충비를 일으켜 <밀양의 3대신비>라고 부르는데요.

그 중 표충비는 임진왜란 당시 승려로서 국난을 극복한 사명대사의 충의를 기리기 위해 건립한 것입니다.

사명대사의 구국정신을 떠올리며 방문하게 되는 곳인데요.

그럼 밀양의 표충비각을 소개합니다.


* 여행일자: 2014년 7월 24일 (목)











정문옆에는 표충비각을 설명하고 있는 안내판이 서 있습니다.

내용을 읽어보자면 나라에 어려운 일이 생길때마다 비석에서 구슬땀이 흐른다고 하는데요.

참 신기한 일이 아닐 수 없죠.

자세히 한번 읽어 보시는 게 좋을 것 같네요.













정문을 통과하자 넓게 광장형태의 공간이 나타나고 비각으로 가기위한 중문형태의 문이 또 하나 보이는데요.

저는 표충비각에 오기전만 하여도 그냥 누각안에 비석하나 정도로만 기대하고 왔었는데 그 규모가 상당히 크더군요.

그리고 곳곳에 심어져 있는 배롱나무가 여름날의 운치를 흠뻑 느끼게 해 주더군요.









자세한 설명이 없어 알수는 없지만 아마도 사명대사를 모시는 공간이 아닌가 생각되는군요.

벽에 걸린 초상화의 주인공이 사명대사로 짐작되는데요.











표충비각이 자리잡은 마당으로 들어서자 먼저 눈에 들어오는 건 원형으로 둘러 친 신기한 형태의 나무입니다.

밀양 무안리 향나무라고 하는데 수령이 300년이라고 합니다.

볼수록 신기하게 생겼더군요.

예전에 송광사의 천지암에서 본 쌍향수가 문득 떠오르는데 쌍향수는 위로 뻗어있는 반면 무안리 향나무는 동그랗게 원형의 형태를 지니고 있는게 특이합니다.











표충비를 보호하고 있는 나무창살 안으로 비석이 보입니다.

이 비석이 바로 땀을 흘리는 비석이랍니다.

나라에 큰 일이 생길때를 전후해서 비면에 자연적으로 땀방울이 맺혀 구슬땀처럼 흐른다고 하는데요.

사람들은 이 현상이 나라와 겨레를 생각하는 사명대사의 영험때문이라고 생각하여 신성시하고 있습니다.

더욱 신기한 것은 땀을 흘릴때도 글자의 획안이나 머릿돌 그리고 좌대에서는 전혀 물기가 비치지 않는다고 합니다.

너무나 신기한 현상이죠.









배롱나무가 너무 예쁘게 피어 있길래 배롱나무 아래서 표충비각을 담아 봤습니다.

역사적 의미나 신기한 현상들도 이색적이지만 아름다운 풍경만으로도 충분한 여행지가 될 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정말 아름다운 풍경입니다.









이제 표충비각을 떠나면서 다시 한번 정원의 모습을 담아봅니다.

눈이 시리도록 푸른 마당의 잔디와 담벼락에 피어있는 배롱나무를 보면서 눈이 시원해짐을 느낍니다.

이렇게 무더운 날 눈만은 너무나 시원한 풍경입니다.







표충비각의 옆에는 이렇게 멋진 공원처럼 꾸며져 가족들의 소풍장소로 아주 적합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표충비각은 앞서 언급했듯이 밀양의 3대신비에 속하는 신기한 비석이 있는 곳인데요.

신기함과 아름다움이 있는 표충비각의 포스팅을 마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4)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4.07.29 07:57 신고

    배롱나무와 어우러진 표충비각 경내의 모습이 아름답군요
    명품 사진으로 잘 감상했어요
    화요일은 화이팅하세요~~

    • 2014.07.29 14:29 신고

      배롱나무가 운치를 더해주는 곳이었습니다.
      아름답게 정리된 표충비각과 잘 어울렸죠. ㅎㅎ
      행복한 하루 되십시요^^

  • 2014.07.29 08:06 신고

    나라에 안 좋은 일이 있을 때마다 땀을 흘리는 비석이 있다는 말은
    얼핏 들은 적이 있는데, 그 비석이 바로 사명대사님의 비석이었군요.
    사람의 힘으로는 알 길 없는 현상들을 보면
    새삼 사람들이 얼마나 나약한 존재인가를 깨닫게 됩니다.
    다 안다고 뽐내지만, 사실 모르고 있는 것이 얼마나 많을까 싶거든요.
    저곳에 머무르게 되면 왠지 정돈된 마음을 다잡게 될 것 같다는 느낌이 드네요.

    멋진 포스팅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014.07.29 14:32 신고

      정말 신기한 자연의 현상이죠.
      과학으로도 풀 수 없는...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08:11

    배롱나무 활짝 피니 다녀온 곳인데도 다른 곳처럼 느껴지네요
    고운 날 되십시오

    • 2014.07.29 14:32 신고

      배롱나무가 표충비각의 아름다운 풍경에 운치를 더해주더군요.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08:12

    수령이 300백년이 된 향나무군요... 참 특이하고 묘한매력을 지녔네용.
    저 비석이 땀을 흘리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시원한 사진과 자세한 설명!! 잘 둘러보고 갑니다.^^

    • 2014.07.29 14:32 신고

      보통 향나무는 위로 뻗는데 무안리 향나무는 특이한 형태를 띠고 있더군요.
      참 신기함이 많은 곳이었습니다.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08:31 신고

    배롱나무가 아름다운 곳이네요.
    땀을 흘린다는 표충비각이 너무 신기합니다.
    여기는 관리가 아름답게 잘 되어 있네요.
    덥지만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 2014.07.29 14:33 신고

      배롱나무가 참 아름다웠어요.
      솔직히 비석보다는 풍경이 너무 아름답던데요.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08:44 신고

    이런곳이 가까이 있다면 전 늘 산보삼아 다녀올 듯 해요.
    밀양 표충비각과 아름다운 풍경까지,감사히 마음 쉬어 갑니다.^^

    • 2014.07.29 14:33 신고

      매일 보는 풍경이라면 또 다른 느낌을 주었겠죠.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09:10 신고

    표충비각...나라가 어려울때마다 땀을 흘린다...
    하물며 비석도 나라가 어려울때는 아는데.. 그런생각이 드네요...
    푸른나무와 하늘, 배롱나무까지 너무 시원하게 잘 구경하고 갑니다~

    • 2014.07.29 14:34 신고

      참 신기한 비석이죠.
      밀양의 3대신비에 어울릴만한 비석이라 생각되는군요.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행복끼니
    2014.07.29 09:22

    아주 멋지네요~
    감상 잘하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2014.07.29 09:31

    향나무가 정말 대단한데요..^^

    • 2014.07.29 14:35 신고

      저도 향나무를 보는 순간 너무 놀랬습니다.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10:09

    카~ 아주 멋지게 담으신 사진 속으로 풍덩 빠져 봅니다
    정성들이신 사진 한 장 한장에서
    맛있는여행님의 담는 모습이 보입니다
    맛있는 여행님의 사진은 진짜 멋진것 아시죠~
    항상 맘이 행복해지는 사진이거든요~
    무안리 수령300년 향나무도 감사히 즐감 합니다~

    • 2014.07.29 14:36 신고

      코미님의 칭찬은 항상 저를 춤추게 만드는군요. ㅎㅎ
      코미님의 사진에 비하면 너무 초라하답니다.
      아직 많이 배워야 할 듯~~~~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10:10 신고

    앉아서...구경합니다.

    좋은 하루 도ㅣ세요^^

  • 2014.07.29 10:18

    세월의 깊이와 고풍스러움에 두 번 반하겠습니다 .. 멋지네요 .. ^^

    • 2014.07.29 14:38 신고

      표충비각에서 느끼는 멋이 의외로 대단하더군요.
      배롱나무와 어우러져 더욱 운치가 있는 곳이었습니다.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10:21

    밀양의 3대신비~
    다시 보고 싶네요..
    맛있는여행님!
    하늘빛이 참 곱고 예쁩니다.^^

    • 2014.07.29 14:39 신고

      참 신기한 현상들이죠.
      밀양의 3대신비를 직접 보게되면 상상이상으로 신기하답니다. ㅎㅎ
      좋은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 2014.07.29 18:19 신고

    사방팔방으로 뻗은 소나무의 모습.... 정말 멋지네요.

    실제로 가서 보면 더 장관일듯싶습니다.

    • 2014.07.31 23:07 신고

      풍경이 생각보다 아름다웠던 곳입니다.
      한번 가볼만한 곳이더군요. ㅎㅎ
      편안한 시간 되십시요^^

  • 2014.07.29 21:53 신고

    우와~ 눈부시게 아름다운 광경이네요..
    저두 조만간 직접 보러 다녀와야겠어요^^

  • 2014.07.29 22:49 신고

    오아ㅎㅎㅎ 오늘도 밀양여행기 잘보고갑니다
    실례가 안된다면 카메라 어떤거 쓰시는지 여쭤봐도될까요?
    사진이 정말 매끈(?)하게 잘나오네요 ㅎㅎㅎ

    전 여행을 좋아하는데 이제 카메라를 살까하는데,
    많이 고민이 되어서요 ㅎㅎ

  • 2014.07.30 00:47 신고

    아... 여기가 표충비군요
    TV에서도 몇본 본적이 있습니다.....
    나라를 생각하는 마음이 묻어난게 아닐까요...

    • 2014.07.31 23:26 신고

      사명대사의 혼이 아직도 살아있는 것 같습니다. ㅎㅎ
      편안한 시간 되십시요^^

  • 2014.07.30 01:01

    최근에 땀을 좀 흘렸을것 같지 않나요?....

    • 2014.07.31 23:25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그것은 확인을 못했네요. ㅎㅎ
      편안한 시간 되십시요^^

  • 2014.07.30 02:44 신고

    고목이 한폭의 분재같기도 하네염 잘보고 감니다.

  • 2014.07.30 04:29 신고

    오~ 그렇군요~
    이곳이 사명대사를 모신 곳이였군요~
    관리를 참 잘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사진 촬영이 저를 헉 소리나게 만드시네요~^^
    늘 행복 하시길 바랍니다.

    • 2014.07.31 23:24 신고

      저도 비석만 있는 줄 알았는데 이렇게 잘 되어 있으리라곤 생각치도 못했네요. ㅎㅎ
      편안한 시간 되십시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