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여행] 동부사적지, 여름꽃의 화려한 꽃잔치

♬ 경주여행/동부사적지 ♬


* 여행일자: 2020년 7월 21일 (화)











반월성과 첨성대가 자리한 경주 동부사적지는 경주 최고의 아름다운 정원입니다.

계절에 맞추어 피어나는 화사한 꽃들의 잔치가 벌어지는 곳이죠.

여름을 맞아 동부사적지는 또 한 번의 꽃잔치가 펼쳐지는데요.

동부사적지의 화려한 꽃물결을 따라 발걸음을 향합니다.













동부사적지 꽃물결의 시작은 첨성대입니다.

첨성대를 배경으로 다양한 꽃들이 자태를 맘껏 뽐내고 있죠.

벌써부터 벌겋게 물 든 배롱나무를 시작으로 칸나꽃 그리고 플루스꽃이 예쁘게 피었는데요.

화려한 원색을 자랑하며 첨성대와 멋진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동부사적지의 칸나꽃은 노란색과 빨간색으로 화려함을 안겨줍니다.

강렬한 빛깔의 칸나꽃은 모처럼만의 푸른 하늘과 어우러져 삼색의 조화를 빛내는데요.

눈으로 보는 시각적 효과가 너무나도 강렬하고 인상적입니다.

이 세상 최고의 아름다운 물감을 뿌려놓은 것 같습니다.











첨성대에서 동궁과 월지 방향으로 조금 더 걸음을 옮기면 다시 한 번 강렬한 색감이 시선을 자극합니다.

선분홍 계열의 짙은 색감이 드넓게 펼쳐지고 있죠.

플룩스라는 꽃으로 그 자태가 정말 앙증맞고 귀엽습니다.













가까이서 들여다본 플룩스꽃의 아리따운 자태는 정말 매혹적입니다.

분홍 빛깔을 기본으로 더 짙고 연한 색이 어우러져 더욱 시각을 자극하죠.

작은 꽃송이가 모여 형성하는 탐스런 자태에 저도 모르게 탄성이 쏟아집니다.















플룩스꽃에서 시선을 돌리면 이번에는 백일홍 무리가 방문객을 유혹합니다.

여러가지 원색 빛깔로 수놓은 백일홍 군락지인데요.

선명하고 짙은 백일홍의 화려한 색감이 아름다움의 절정을 만들어 내는 것 같습니다.

울긋불긋한 짙은 원색의 백일홍은 방문객의 눈을 현란하게 만들죠.

맑고 푸른 하늘 아래 펼쳐지는 즐거운 꽃잔치가 아닐 수 없습니다.







오늘 저희는 경주 동부사적지의 아름다운 정원을 찾았는데요.

여름꽃의 화려한 꽃물결이 펼쳐지는 꽃잔치와 함게 한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경주 동부사적지에서 행복한 여행되시길 바랍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2020.07.23 11:34 신고

    첨성대 본것이 오래되었네요 아들이 데리고 한번 더워지기 전에 가봤으면 합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