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여행] 비토섬, 아름다운 풍경과 멋진 드라이브 코스


♬ 사천여행/비토섬 ♬


사천의 비토섬은 한글소설인 별주부전의 배경이 된 섬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비토섬 곳곳에서 토끼와 거북이가 연관된 여러 형상들을 만날 수 있죠.

도로나 다리 심지어 섬까지도 토끼와 거북의 이름을 사용하고 있는데요.

하지만 비토섬을 더욱 가고 싶게 만드는 것은 이 곳이 최상의 드라이브 코스라는 매력 때문입니다.

바다와 갯벌이 공존하는 아름다운 풍경속으로 차를 달리는 기분은 말로 표현하기가 어려울 정도죠.

그럼 사천의 비토섬을 소개합니다.


* 여행일자: 2015년 5월 13일 (수)









비토교를 건너 비토섬으로 진입한 후 바로 또 하나의 다리를 만나게 됩니다.

사진에 보다시피 다리의 이름이 거북교인데 별주부전의 배경이 된 섬답게 비토섬 곳곳에서 토끼와 거북의 이름이 사용된 형상들을 볼 수 있답니다.

거북교 아래로 사천팔경의 하나인 비토섬 갯벌을 만날 수 있는데요.

잠시 내려가 보기로 하죠.













거북교 아래로 비토섬의 갯벌이 시원하게 펼쳐집니다.

그리고 갯벌을 잘 볼 수 있도록 정자와 부장교가 설치되어 있죠.

갯벌을 해치지 않도록 친환경적으로 설치된 부장교를 따라 걸어보는데요.

부장교 위에는 곳곳에 의자가 마련되어 있어 편하게 갯벌을 탐방할 수 있도록 해 놓았더군요.











드넓게 펼쳐진 갯벌을 바라보면서 가슴 속을 확 틔워 봅니다.

왼편으로 방금 저희가 건넜던 비토교의 모습도 자그맣게 보이는군요.

고개를 숙여 갯벌을 바라보는데요.

갯벌 위의 구멍사이로 게가 지나다니는 모습도 포착됩니다.

갯벌이 왜 자연의 보고인지를 알게 되는 순간이기도 하죠.













이번에는 거북교 반대편으로 이동해 봅니다.

갯벌에서 느꼈던 시원함과는 또 다른 시원한 풍경이 저희를 맞아주는데요.

마치 유럽의 아름다운 휴양지를 떠올리는 멋진 풍경입니다.

며칠간 짓뿌린 날씨를 보여주던 하늘도 오늘따라 너무나 맑아 기분은 더욱 상쾌해집니다.

















그림같은 바다의 풍경이 저희의 발을 묶는데요.

아름다운 풍경속으로 빨려 들어갈 것만 같은 느낌입니다.

또한 방파제에 서 있으면 짜릿한 갯내음을 실은 바닷바람이 저희의 몸을 훑고 지나가죠.

오감으로 느끼는 황홀한 작품입니다.











이제 다시 차를 몰고 도착한 곳은 별주부테마파크라는 곳입니다.

공원이라고는 하지만 보이는 것이라고는 달랑 토끼 동상밖에 없는 곳이죠.

그런데도 저희가 여기에 온 이유는 바로 전망대 때문이랍니다.

여기서 조금만 오르게 되면 전망대가 마련되어 있다고 하는군요.

전망대에서 보여 줄 조망에 대한 기대로 발걸음이 빨라집니다.











오르막길을 조금 오르니 산인지 언덕인지 구분하지 못할 곳에 이층 규모로 마련된 전망대가 나타납니다.

전망대 이층으로 오르는 계단이 이색적인데요.

저희도 올라가봅니다.













역시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남해바다의 아름다움은 기대를 저버리지 않습니다.

바다와 섬이 어우러지는 풍경은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을 황홀하게 만들죠.

비토섬의 끝과 마주하는 월등도도 보이고 그 뒤로 사천의 와룡산이 위풍당당하게 자리를 잡고 있습니다.

또한 방향을 돌리면 보물섬이라 불리는 남해와 마주하게 됩니다.

전망대에 앉아서 바다에서 불어오는 바람을 솔솔 맞는 기분도 너무나 좋은데요.













이제 다시 차를 달려 도착한 곳은 비토섬의 끝인 하봉마을인데 차로 올 수 있는 마지막 장소입니다.

지금 정면으로 보이는 섬이 월등도인데 별주부전에서 용궁에 갔다 돌아온 토끼가 막 발을 디딘 섬이기도 합니다.

하봉마을과 월등도는 하루 두 차례 바닷길이 열립니다.

저희가 갔을때는 밀물이 시작되어 월등도로 건너갈 수가 없더군요.

월등도를 들어가시려면 물때를 꼭 확인하셔야 된다는 점 참고바랍니다.









재미있는 사실은 사천시에서 비토섬과 월등도를 오갈 수 있도록 뗏목을 설치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정작 주민들은 이용하지 않아서 두 섬에는 나무로 만든 선착장만 휑하니 남게 되었다고 하는군요.

이 선착장을 잘 이용한다면 훌륭한 관광자원이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인데요.

속초 아바이마을의 갯배처럼 말입니다.











밀물이 닥쳐 월등도로 들어가지 못하는 아쉬움에 선착장에 서서 월등도를 바라봅니다.

정면으로 보이는 월등도 오른편으로 거북섬이 보이는데 토끼섬은 월등도 뒷편으로 자리잡고 있어 볼 수가 없답니다.

그러나 여기에서 바라보는 풍경이 워낙 아름다운지라 그 섭섭함은 이내 잊어버리게 되죠.

아늑하면서도 고요한 풍경이 마음을 차분하게 만드는데요.









오늘 저희는 아름다운 풍경과 멋진 드라이브 코스를 지닌 비토섬을 둘러 보았습니다.

별주부전의 이야기가 전해지는 섬.

천혜의 자연경관이 마음을 풍족하게 만드는 비토섬의 포스팅을 마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6)

  • 2015.05.16 08:18 신고

    별주부전의 무대 비토섬 ㅋㅋ 토끼간은 찾았나 모르겠습니다.
    멋진 풍경 잘 보고 갑니다.

    • 2015.05.17 12:31 신고

      아직도 찾고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되십시요^^

  • 2015.05.16 20:33 신고

    멋진곳 다녀오셨네요, 이런곳이 있는건 처음 알았어요.

    • 2015.05.17 12:32 신고

      비토섬은 아직 많이 알려지지 않아서 고요함을 유지하는 곳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되십시요^^

  • 2015.05.17 01:48 신고

    너무 아름답습니다~~ 저도 한번 가보고 싶은 그런 장소네요^^

    • 2015.05.17 12:33 신고

      아직 때묻지 않은 곳이라 더욱 좋았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되십시요^^

  • 2015.05.17 05:20 신고

    가까운 사천이네요.
    멋진 풍경..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휴일되세요^^

    • 2015.05.17 12:34 신고

      비토섬은 드라이브 코스로도 너무나 좋은 곳입니다.
      주말에 비토섬 한번 떠나보세요. ㅎㅎ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되십시요^^

  • 2015.05.17 18:21

    오랜만에 절친의 고향인 비토를 보내요, 비토섬은 저녁 석양이 가장 아름답지요. 기회되시면 석양 드라이브 추천합니다

    • 2015.05.19 20:35 신고

      그렇지 않아도 비토섬의 해넘이가 볼만하다고 하더군요.
      다음에 꼭 한번 보러 가겠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5.17 23:01 신고

    비토섬, 너무 좋네요~
    전설도 있구, 갯벌도 넓직하구요.
    탁트인 공간이라 더할나위없이 평안해지겠어요~
    잘구경하고 갑니다~

    • 2015.05.19 20:35 신고

      비토섬에 머물면서 정말 맘이 편안해지더군요.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5.17 23:27 신고

    다음 메인에 올라왔네요 ^^ 축하드려요
    비토섬 예쁘고 평화로워 보여 보는 마음도 더불어 편해집니다

    • 2015.05.19 20:36 신고

      자연의 힐링이란 단어가 절로 생각나는 곳이라 여겨집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5.18 00:16 신고

    멋진 곳입니다^^

  • 2015.05.18 07:08 신고

    비토섬이 별주부전에 나오는 섬이군요.
    가슴이 탁 트이는 아름다운 풍경이네요.
    마치 한폭의 그림을 보는 듯 합니다.^^

    • 2015.05.19 20:38 신고

      풍경이 있고 마음이 편안해지는 곳이었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5.18 07:18 신고

    남해 바다의 풍경이 무척 고요하군요
    심신이 정화되는 느낌입니다.
    월요일을 상큼하게 시작하세요~

    • 2015.05.19 20:39 신고

      비토섬의 풍경은 보는 이를 편안하게 해주는 매력이 있는 곳이더군요. 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 2015.05.18 10:21 신고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이 게시글의 이미지가 5월 18일자 티스토리 앱 카테고리 배경이미지로 소개되었습니다. 항상 좋은 글과 사진으로 활동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2015.05.18 11:14 신고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한 주 되세요~

  • 서포인
    2016.06.24 12:29

    비토섬에는 연육교가 연결되어 육지로 활용되고 있어요
    해안도로를 차량이용하여 드라이버코스도 좋아요
    별주부 공원을 산책하심 좋을듯 30분소요(자녀동반)
    비토 하봉에서 마무리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