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여행] 목포현대호텔, 다도해와 영암호의 아름다운 조망

이 포스팅은 제 개인적인 주관에 의하여 적은 글이므로 해당 호텔의 일반적인 평가가 아니라는 점 참고바랍니다.

또한 그 어떤 곳에서도 협찬을 받지 않았으며 저희의 자비로 이루어졌음을 알려드립니다.


♬ 목포여행/목포숙박/목포현대호텔 ♬









저희가 이번 목포여행에서 편안한 하룻밤의 파트너로 선택한 곳은 목포현대호텔입니다.

목포현대호텔은 영암군 방조제 입구에 위치하는데 다도해와 영암호가 내려다보이는 아름다운 조망이 큰 강점인 곳이죠.

다만, 목포시내와 다소 거리가 있어 접근성의 불편함은 감수해야 하는데요.

저희는 접근성 대신 주변 풍광과 고요한 분위기를 택하기로 했습니다.

목포현대호텔에 도착하니 벌써 하늘에는 어둠이 깔리기 시작했습니다.











체크인을 위해 로비로 들어섰는데요.

깨끗하고 중후한 분위기를 안겨주는 넓은 로비가 편안함을 안겨줍니다.

목포현대호텔에서는 이곳이 서남해안권 유일의 특일급 호텔로 자랑하고 있죠.













오늘 저희가 묵을 방은 디럭스 트윈룸입니다.

더블침대와 싱글침대로 이루어져 있죠.

안락하고 정갈한 침구가 보기에도 편안하게 느껴집니다.

룸의 크기도 넓은 편이고 객실의 컨디션도 무난해 보입니다.

하지만 싱글침대의 매트리스가 더블침대보다 불편하다는게 굳이 단점으로 보이는데요.

그래서 더블룸으로 묵으시는 것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시설은 여느 호텔과 별 반 다르지 않습니다.

그리고 기본적인 객실용품들이 준비되어 있죠.











다음은 욕실입니다.

욕실도 룸과 마찬가지로 넓은 편입니다.

욕실에는 샤워부스 대신 욕조가 마련되어 있고 비데도 갖추어져 있죠.

또한 욕실 어메니티도 가지런히 놓여져 있습니다.















이제 객실 베란다에서 바라 본 다도해의 밤과 아침 풍경인데요.

바로 옆에 인접해 있는 현대삼호중공업의 역동적인 모습과 영암방조제의 멋진 풍경이 한 눈에 펼쳐집니다.

시간이 맞다면 베란다에서 일출과 일몰을 모두 볼 수 있다고 하니 더욱 매력적이지 않을 수 없습니다.







오늘 저희는 목포현대호텔에서 하룻밤을 보냈는데요.

다도해의 아름다운 조망과 편안한 객실이 인상적인 곳이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2018.03.04 08:18

    깔끔하니 쉬었다 오면 좋겠네요.

    잘 보고가요.

    행복한 휴일 되세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