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여행] 시원스런 호수를 두르는 하얀 벚꽃, 경주 보문호 벚꽃

                    


♬ 경주보문호벚꽃/경주여행 ♬



* 여행일자: 2017년 4월 8일 (토)

* 여행인원: 저희부부















도시 전체가 벚꽃의 설레임으로 물든 경주는 예전부터 벚꽃명소로 잘 알려진 곳입니다.

천년고도 경주의 벚꽃은 어느 한 장소를 꼽을 수 없을 만큼 경주 전역이 모두 아름답기로 유명하죠.

그 중에서도 가장 상춘객들이 많이 몰리는 보문단지의 벚꽃은 보문호수와 어우러진 벚꽃길의 매력때문에 가장 인기가 있는 곳입니다.

보문호의 벚꽃은 호숫가를 따라 펼쳐진 벚꽃길이 10km 정도의 보문호수 한 바퀴를 돌 수 있는 보문 산책로를 형성하게 되는데요.

힐링과 함께 봄나들이 코스로도 최상의 조건을 갖추고 있는 곳이 아닌가 싶습니다.











보문호의 벚꽃길을 걸으면서 바라보는 호수의 풍경은 벚꽃과 어우러지면서 황홀한 풍경을 자아냅니다.

주변의 풍광이 너무나 시원하고 후련하기에 진해의 벚꽃 풍경과는 또 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곳이 바로 경주인데요.

벚꽃이 드리워진 나뭇가지 아래에서 멋진 호수의 풍경을 즐기며 무한한 행복을 느낄 수가 있는 곳이랍니다.

물 위로 닿일듯 뻗친 가지에 피어 난 벚꽃의 자태는 보는 이를 무아지경에 이르게 만들죠.

봄 날씨만큼이나 화사한 벚꽃의 유혹에 발길을 좀처럼 떼기가 어려워집니다.









연한 분홍빛부터 진한 분홍 때로는 하얀 눈과 같은 벚꽃은 날씨가 따뜻해지는 봄이면 일제히 화려한 자태를 자랑하기 시작하죠.

특히 보문호의 벚꽃길은 봄 하늘을 빽빽하게 수놓은 벚꽃과 함께 하늘을 바라보며 연인과 가족들과 함께 산책하기 좋은 코스가 되고 있는데요.

보문호수 벚꽃길을 따라 흐드러지게 핀 벚꽃이 장관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보문호를 가로지르는 다리는 황홀한 풍경에 한 몫 거듭니다.

벚꽃과 어우러지면서 그려내는 그림같은 풍경은 멋진 포토존을 만들어내죠.

그냥 지나칠 수 없는 풍경이기에 저마다 스마트폰을 꺼내 들고 풍경담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보문호를 가로지르는 다리위에서는 환상적인 풍경이 펼쳐집니다.

푸른 하늘과 구름 그리고 호수와 벚꽃, 그야말로 보여줄 건 다 보여주고 있는데요.

이 멋진 풍경앞에서는 그 어떤 말도 필요없을 것 같습니다.







아름다운 보문호의 경관과 화사한 벚꽃의 매력에 저도 모르게 빠질 수 밖에 없죠.

경주벚꽃이 품고 있는 풍경의 수려함은 정말 인상적입니다.

이렇게 화사한 봄 풍경을 만끽하다 보면 어느새 다리의 맞은 편에 서게 되죠.

그리고 아쉬운 마음에 다시 한번 보문호수의 아름다운 풍경을 바라보게 됩니다.









다리를 건너면 이제는 노란 개나리꽃이 벚꽃과 합류하게 됩니다.

하얀 벚꽃과 노란 개나리꽃의 조화앞에서 그저 말문이 막힐 뿐인데요.

봄의 풍경이 만들어내는 아름다운 그림은 정말 대단합니다.













보문호수의 끝편에 서면 다시 한번 황홀한 풍경이 전개됩니다.

하얀 띠를 두르듯 펼쳐진 벚꽃의 향연에 가슴은 마냥 벅차 오르는데요.

벚꽃길이 형성하는 환상적인 풍경은 감동으로 다가옵니다.









절정을 이룬 벚꽃송이가 너무나도 탐스럽게 가지를 에워싸고 있는데요.

봄날의 아름다움은 이렇게 무르익어 갑니다.







오늘 저희는 경주의 벚꽃명소인 보문호수를 찾았는데요.

시원스런 호수를 두르는 하얀 벚꽃길의 매력에 푹 빠진 시간이었습니다.

그리고 다시 내년을 기약하며 발걸음을 돌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맛있는여행
여행/경북권 2017.04.11 00:01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werblog by 맛있는여행 & designed by criuce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