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숙박] 아름다운 단양에서의 편안한 하룻밤, 단양 대명리조트

                    


♬ 단양대명리조트/단양숙박 ♬



단양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관광도시입니다.

하지만 오래전부터 일찌감치 관광지로 알려진 덕에 인근의 숙박시설들이 노후된 곳이 많죠.

최근에 지어진 모텔들이 몇 곳 있지만 개인취향상 모텔은 선호하지 않기에 저희가 선택한 곳은 단양 대명리조트입니다.

단양 대명리조트 역시 지어진지 오래 되었지만 관리가 잘 되었는지 나름 깨끗한 시설을 갖추고 있었는데요.

특히 가족여행시는 가장 경쟁력을 갖춘 곳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그럼 단양 대명리조트를 소개합니다.



* 숙박일자: 2016년 9월 7일 (수)

* 숙박인원: 저희부부












어쩌다 보니 최근에 대명리조트를 많이 이용하게 됩니다.

오늘 역시 단양의 대명리조트를 찾게 되는데요.

단양에서 하룻밤을 보내기 가장 적합한 곳이라 생각되어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오늘의 여행일정을 마치고 날이 어둑해져서 대명리조트에 도착하게 되었는데요.

리조트 마당의 야간조명이 꽤나 아름답습니다.

그래서 잠시 둘러본 후에 방으로 들어가기로 합니다.









특히 리조트를 등지고 힘차게 뿜어대는 분수대가 압권입니다.

솟아오르는 모양새도 너무나 예뻐서 눈을 뗄수가 없습니다.

시원한 분수대를 보면서 여행의 피로가 말끔히 없어지는걸 느끼겠더군요.










단양 대명리조트의 야간 풍경을 만끽한 후 로비로 들어섭니다.

이곳에는 아쿠아월드를 비롯하여 여러 부대시설이 자리하고 있는데요.

단양 대명리조트의 부대시설은 사진으로 참고바랍니다.










오늘 저희가 묵을 방은 가장 기본형인 패밀리 룸으로 싱글침대 2개가 놓인 트윈룸입니다.

기준인원 4명, 최대인원 6명이고 원룸형으로 알았는데 침실 겸 거실과 또 작은 방이 하나 있더군요.

저희가 가장 중요시 여기는 침구는 호텔급의 침구라 너무 맘에 듭니다.










그리고 주방을 살펴봅니다.

압력밥솥과 전기포트 그리고 주방집기가 4명분에 맞춰져 있죠.








사진상으로는 방이 매우 작게 보이는데 두 명이서 자는데 충분한 공간이라는 점 참고하시고요.

벽장에는 침구가 두 채 마련되어 있습니다.









욕실에 들어서니 이곳이 오래된 연식을 지니고 있다는 걸 느끼게 됩니다.

하지만 관리가 잘 된 덕분인지 깨끗해서 사용하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습니다.

다만 비데가 없다는게 조금 아쉽더군요.







욕실용품으로는 삼푸와 린스 그리고 비누가 갖추어져 있습니다.

수건도 4장이 마련되어 있답니다.









다음 날 아침 베란다로 나가 보는데요.

단양을 회돌아 감는 남한강의 줄기가 병풍치듯 둘러싼 산들과 어우러져 멋진 풍광을 연출합니다.

아침의 신선한 공기와 함께 청량감이 물밀 듯 밀려오는군요.







오늘 저희는 단양에서의 하룻밤을 단양 대명리조트에서 보내는데요.

아름다운 단양에서의 편안한 하룻밤이었습니다.

단양 대명리조트에서 편안한 여행되시길 바랍니다.


이 포스팅은 제 개인적인 주관에 의하여 적은 글이므로 해당호텔의 일반적인 평가가 아님을 밝혀 두는 바입니다.

또한 그 어떤 곳에서도 협찬을 받지 않았으며 저희의 자비로 이루어졌음을 알려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맛있는여행
숙박 2016.10.29 08:54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werblog by 맛있는여행 & designed by criuce
rss